기사 (568건)

행사장 안내제18회 대구국제안경전(DIOPS 2019·Daegu International Optical Show)이 17일 대구엑스코(EXCO)에서 개막했다.대구시가 주최하고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디옵스는 19일까지 계속된다.대구시에 따르면 올해 전시회는 12개국, 220개사가 참여해 470부스 규모로 운영되며, 국내·외 바이어들의 참여 확대로 상담과 계약이 지난해보다 늘 것으로 전망된다.해외 바이어 중 중국안경협회, 단양안경협회, 하문안경협회 등 역대 최대 규모의 중국 구매단이 참여하며, 중국에 1200여개의 점포를 운영하는 하이난 찡공안경(Jing Gong Optical), 450개 점포를 보유한 박사안경 등도 가세한다.또 대만지역안경공업동업공회, 타이베이안경산업동업공회, 오사카안경도매협회, 홍콩·태국·말레이시아 등에 300여개의 매장을 가진 오운데이즈(Owndays)의 구매단, 필리핀·베트남 바이어 등도 참가한다.국내에서는 글로벌 리딩브랜드인 베디베로(VEDI VERO), 뮤지크/스틸러(MUZIK/STEALER), 프로젝트 프러덕트(PROJECT PRODUKT), 프랭크 커스텀(Frank Custom) 등이 참가해 신상 라인을 선보인다.콜론즈(Colons), 로우로우(RAWROW), 어쿠르(ACCRUE) 등 신진 브랜드와 지난해 '영미안경'으로 인기몰이를 한 플럼(PLUME), 대구 Pre(프레)-스타기업인 에이치투씨디자인도 참여한다.행사 기간 국내 바이어인 대한안경사 영남권 지부의 보수교육과 안경한상대회, 신제품런칭쇼 등이 진행된다.대구시 관계자는 "국내·외 바이어와 우수한 브랜드 업체가 대거 참여하는 만큼 좋은 성과를 거두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내 전시 | 정욱진 | 2019-04-17 16:56